경남에서 세계와 당당히 경쟁하는 ACTIVE GNU

글자크기

  • 원래대로
  • 글자 크게 확대
  • 글자 작게 축소

보도자료

게시물 내용

제목‘재단법인 경상대학교 김순금 장학재단’ 장학금 수여식

번호
3552
이름
이우기
날짜
2017-12-28 08:06:20
조회수
685
연락처
055-772-0281
‘재단법인 경상대학교 김순금 장학재단’ 장학금 수여식: 관련 이미지, 파일명 : 20171228-김순금장학금2.jpg

‘재단법인 경상대학교 김순금 장학재단’ 장학금 수여식
• 법대생 등 31명에게 5000만 원…11년간 276명에게 4억 6880만 원
• 장학생 1명 공인노무사 1차 합격 등 우수인재 양성의 밑거름
• 12월 28일(목) 오후 4시 법과대학 김순금홀

 

‘재단법인 경상대학교 김순금 장학재단’(이사장 김순금)은 12월 28일 오후 4시 법과대학 ‘김순금홀’에서 2017학년도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장학금 수여식에는 장학재단 설립자인 김순금 이사장을 비롯하여 재단 관계자, 이상경 총장, 법과대학장 및 교수ㆍ직원, 장학생과 학부모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장학금 수여식은 개식, 내빈 소개, 경과보고, 감사의 말씀, 격려사, 축사, 장학금 전달, 폐식 등의 순으로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이날 장학금 수여식에서 김순금 장학재단은 모두 31명에게 50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이로써 김순금 장학재단은 지난 2007년부터 11년 동안 모두 276명에게 4억 688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장학재단 설립 11년 만에 장학생이 270명을 넘어섰고, 12년째인 내년에는 장학금이 5억 원을 넘어서게 된다.

 

이날 수여식에서는 공인노무사 1차에 합격한 권정훈 학생(3년)에게 특별장학금으로 300만 원을 지급한 것을 비롯하여 가정형편이 어려우면서 로스쿨에 재학 중인 학생에게 특별장학금 500만 원을 지급하고, 신입생 3명과 법대사랑 장학생 15명, 성적우수 장학생 5명 등에게는 각각 120만~150만 원을 지급했다.

 

김순금 장학재단은 경상대의 발전과 “근면 성실한 학생들이 경제적인 이유로 학업을 중도에 포기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는 김순금 여사의 숭고한 뜻으로 2006년 10월 설립됐다.

 

행사가 열린 ‘김순금홀’은 2011년 장학금 수여식 때 경상대학교 법과대학이 김순금 여사의 숭고한 정신을 영원히 잊지 않기 위해 법과대학 내 강의실 중 가장 큰 강의실을 ‘김순금홀’로 명명한 것이다. 법과대학 교수들은 학생들에게 “나보다 남을 위한 삶, 이웃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는 삶을 살 것”을 강조하고 특히 김순금 여사의 높은 뜻을 영원히 잊지 말 것을 당부하고 있다. 법조인이 되려는 젊은이들에게는 이 같은 정신이 특히 중요하기 때문이다.

 

이상경 경상대학교 총장은 축사에서 “11년 동안 변함없이 장학금을 출연하여 주신 덕분에 학생들은 경제적 어려움 없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었고, 그중에는 사법시험에 합격한 학생이 있었으며 법조계 공무원으로 진출한 학생도 많이 생겨나고 있다.”면서 “향후 김순금 장학금의 혜택을 입은 학생들이 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는 사람이 됨으로써 장학재단의 이름과 뜻이 더욱 빛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사진 설명:

⊙ 내용 문의: 법과대학 행정실 055-772-2006


본문 책임자, 최종수정일

담당자
빈선옥
전화번호
772-0282
최근업데이트
2015-05-12

본문 유틸리티

  • 스크랩
  • 프린트
  • 즐겨찾기

RESEARCH

콘텐츠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점
의견
통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