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명문대학

글자크기

  • 원래대로
  • 글자 크게 확대
  • 글자 작게 축소

보도자료

게시물 내용

제목교육부 주최 ‘울산·경남권역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 선정

번호
4818
이름
장지훈
날짜
2020-11-10 08:08:00
조회수
248
연락처
055-772-0281


20201110-미래교육원

“울산·경남권역 대학·전문대학 지원하는 중심 역할 수행한다”
• 교육부 주최 ‘울산·경남권역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 선정
• 권역 내 대학들의 원격수업 질 향상 위해 다양한 방법 지원
• 21년 2월까지 10억여 원 투입하고 5년간 사업 운영
• 학습관리시스템(LMS) 및 스튜디오 구축, 공동 활용
• 경상남도 지역혁신 플랫폼 공유대학과 연계하여 운영

 

경상대학교가 울산·경남권역 4년제 대학과 전문대학의 원격교육을 지원하는 중심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경상대학교가 16년 동안 운영한 이러닝지원센터의 운영 비법을 각 대학에 전수하여 코로나19 이후 고등교육의 경쟁력 강화를 주도하게 된 것이다.

 

국립 경상대학교(GNU·총장 권순기)는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이 주관하는 ‘권역별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에 선정되었다. 교육부는 전국 10개 권역별로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를 설치하고 권역 내 대학·전문대학 등을 연계·지원하는 중심 역할을 수행하도록 했다. 10개 권역은 울산·경남을 비롯해 수도권, 대구·경북, 강원, 충북, 대전·충남·세종, 전북, 광주·전남, 제주,부산 등이다. 사업은 권역별로 대학-전문대학 연합체(컨소시엄)를 구성하여 진행하도록 했다.

 

경상대학교는 경남도립거창대학교와 연합체를 구성하여 이 사업에 선정됨으로써 울산·경남권역 대학들의 원격교육 활성화와 미래교육체제 전환을 주도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됐다.

 

올해 사업비는 권역별로 10억 6200만 원이다. 1차 연도 사업은 2021년 2월까지 종료되며, 2025년까지 연차별로 운영되며 총 5년간 53억여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경상대학교는 이 사업으로 원격교육을 위한 학습관리시스템(LMS) 도입에 어려움을 겪는 권역 내 대학들에 공동 활용 가능한 학습관리시스템을 클라우드 기반으로 구축하여 지원한다. 그리고 전문인력과 예산이 많이 소요되는 강의 녹화 스튜디오를 구축하여 울산·경남권역의 교원들이 공동으로 사용하도록 지원하고, 스튜디오가 없는 대학에는 1인 제작 스튜디오를 첫해 5개를 시작으로 연차적으로 권역 내 모든 대학에 스튜디오를 구축하여 손쉽게 원격강의 콘텐츠를 제작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원격강의 콘텐츠를 개발하여 권역 내 대학들이 공동 활용하고, 중앙센터에서 유통되도록 하여 고등교육 ‘교육 자원 공개(OER, Open Educational Resources)’ 프로그램에서 공동 활용하도록 지원한다. 특히 원격교육의 품질 제고를 위한 교육 및 워크숍 등을 마련하는 등 권역 내 대학들의 원격수업 질 향상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사업 총괄책임자인 경상대학교 손정우 미래교육원장(사범대학 물리교육과 교수)은 “16년여의 경상대학교 이러닝지원센터의 원격교육 비법을 전수하는 것과 동시에 현재 구축 중인 경상남도 지역혁신 플랫폼의 공유대학과 연계하여 울산·경남권역 대학에 높은 수준의 원격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역할과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사진 설명: 경상대학교는 경남도립거창대학교와 연합체(컨소시엄)를 구성하여 교육부가 주최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이 주관하는 ‘권역별 대학원격교육지원센터’에 선정되었다. 사진은 경상대학교 미래교육원에서 원격강의를 하는 모습.
⊙ 내용 문의: 미래교육원 055-772-4890

첨부파일


본문 책임자, 최종수정일

담당자
하만주
전화번호
772-0265
최근업데이트
2020-02-25

본문 유틸리티

  • 스크랩
  • 프린트
  • 즐겨찾기

RESEARCH

콘텐츠 만족도 조사
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시나요?
평점
의견
통계보기